박 대통령 과거 ‘피부관리 비법’ 발언 재조명

[헤럴드경제]박근혜 대통령이 과거 한 방송에서 밝힌 피부관리 비법(?)이 재조명되고 있다.

24일 조국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자신의 SNS에 “마음을 곱게 쓰면…”이라는 글과 함께 방송 캡처본 하나를 게재했다.

조 교수가 게재한 사진은 4년전 방영된 KBS1 ‘스페셜’의 일부 장면이다. 

당시 새누리당 대선 후보였던 박 대통령은 “피부관리 같은 거 받으세요?”라는 젊은이의 질문에 “아니요. 마음을 곱게 쓰면 (피부가 좋아진다)”고 답했다.

하지만 과거 답변과 달리 박 대통령은 현재 ‘보톡스’ 시술 논란을 받고 있다.

조 교수는 과거 영상을 통해 불법 시술까지 받은 박 대통령을 비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