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키보청기 대구센터, 22일 확장 이전

스타키보청기 대구센터가 지난 22일 확정 이전하고 성황리에 기념식을 마쳤다.

스타키보청기 대구센터 확장 이전 기념식은 그 동안 많은 성원을 보내 준 고객들에게 감사인사를 드리는 자리로 마련됐다. 심상돈 대표는 이날 기념식에 직접 참석해 축하를 전했으며, 심 대표 외 100여명이 기념식에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확장 이전한 대구센터에선 청각학 분야 전문가들이 상주하며, 국제화 기준을 만족시키는 최첨단 장비를 활용해 청력검사, 보청기 상담, 보청기 피팅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고객들의 편의를 고려해 보청기 수리 전문 센터를 구축하고, 언어치료사, 청능사, 청각사의 연계를 통해 유소아 난청 청각재활 전문기관에서 영유아부터 학령기 아동을 위한 언어치료실을 운영하고 있다. 아울러 보청기를 직접 듣고 보고 체험할 수 있는 보청기 체험시스템까지 센터 내에 마련했다. 이외에도 소비자들을 세심하게 배려한 흔적들을 곳곳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날 기념식에서 김영민 대구센터 대표 원장은 “더 넓은 환경에서 고객들을 모실 수 있게 돼 감사한 마음”이라며 “더 많은 난청인들이 소리로 행복해질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현재 스타키보청기 대구센터 김영민 대표 원장은 대구지역 외 안동, 구미, 영천, 부산, 울산 포항 총 7개의 센터를 운영 중이다. 대구 경북 통합 센터에서 최초 광범위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직영시스템을 마련하고 청능 재활을 책임지고 있다.
 
스타키그룹 심상돈 대표는 “항상 고객만족을 실현하는 스타키 대구센터의 이전을 축하하며, 이전을 통해 고객들에게 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더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고 전했다.

김예지 기자 /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