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똠양 국수, 수제비 꽃게 전골’…진화하는 국물 요리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본격적인 추위가 찾아오면서 따끈한 국물 요리가 잇따라 출시되는 가운데, 이전과는 다른 색다른 국물 요리가 나와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종합외식기업 SF이노베이션의 캐주얼 한식 브랜드 스쿨푸드는 이국적인 풍미를 살린 동남아식 ‘카오산 똠양 국수’를 출시했다. 카오산 똠양 국수는 태국을 대표하는 음식인 똠양꿍을 쌀국수로 변형시킨 메뉴로, 따뜻한 국물에 불 맛을 살린 오징어살과 통통한 새우를 올려 진하고 얼큰한 맛을 냈다. 여기에 호불호가 갈리는 고수와 레몬은 따로 제공돼 고객들이 취향에 맞게 조절할 수 있도록 했다.

스쿨푸드의 ‘카오산 똠양 국수’   [사진출처=스쿨푸드]

한식뷔페 자연별곡은 최근 ‘삼색수제비 꽃게전골’을 선보였다. 삼색수제비 꽃게전골은 살이 푸짐한 꽃게로 맛을 낸 구수하고 칼칼한 국물에 쫄깃한 식감의 삼색수제비를 넣은 별미 음식이다. 테이블에서 바로 끓여 먹을 수 있다는 점도 특징이다.

쌀국수전문점 월남선생은 ‘얼큰새우쌀국수’를 출시했다. 얼큰하고 시원한 해물새우탕에 새우튀김과 야채튀김을 더한 쌀국수로, 쌀쌀한 날씨에 든든하게 즐길 수 있다.

원앤원 원할머니 국수ㆍ보쌈은 따뜻하고 정성스러운 보쌈고기와 부드럽고 쫄깃한 국수를 함께 즐기실 수 있는 보쌈반상을 선보였다. 국수 종류로는 원할머니국수와 명태 비빔국수, 옛날 육개장국수가 있다. 이 가운데 ‘옛날 육개장국수’는 푹 삶은 양지고기에 파를 얹혀 낸 얼큰하고 칼칼한 국수로, 겨울철 메뉴로 인기를 끌고 있다.

놀부부대찌개&철판구이의 ‘반반 부대찌개’는 두 가지 종류의 부대찌개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메뉴다. 놀부부대찌개, 흥부부대찌개, 소고기부대찌개, 김치부대찌개, 옛날부대찌개 등 5가지 부대찌개 중 취향에 따라 두 가지 메뉴를 선택할 수 있다.

외식전문기업 SG다인힐의 중식 브랜드 메이징에이는 겨울을 맞아 주로 기름에 튀기거나 볶는 기존 중식과 차별화된 신메뉴 ‘동파육 배추탕’을 출시했다. 동파육 배추탕은 부드럽게 조리된 동파육과 겨울 배추의 시원한 맛이 일품인 중국식 탕 요리로 고수, 팔각으로 깊은 맛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중국 산동 화교 출신 주방장들이 해장용으로 먹던 것에서 시작된 동파육 배추탕은 중국술과 궁합이 좋아 안주로도 이용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