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선거만으로 백성이 주인되는 나라 만들 수 없어”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 안희정<사진> 충남지사는 26일 “선거만으로는 백성이 주인이 되는 나라를 만들 수 없다”고 했다.

안 지사는 이날 서울 청계광장에서 더불어민주당이 주최한 ‘박근혜 대통령 퇴진 결의대회’에서 “진정한 주권자 시대의 일보 진전을 만들자”며 이같이 밝혔다. 안 지사는 서울 도심에서 열린 박 대통령 퇴진 촛불집회에 처음으로 참석했다.

그는 ”선거 때 주권자에게 납작 엎드리는 정치인이지만 선거가 끝나면 나랏일 하는 높은 분이 되어 주권자는 어리석은 무지렁이 백성으로 전락하는 반복의 역사를 끝내고자 여기에 모였다”며 “이 배신을 끝장내자. 진정으로 백성이 주인 되는 나라를 만들자”고 했다.

그러면서 “그 누구도 국가와 권력이라는 이름으로 법 위에 군림하는 특별한 통치력이 존재할 수 없고, 주권자와 민심 위에 어떤 정치권력도 존재할 수 없다는 게 우리가 확인하고자 하는 사명”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