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혐 가사 때문? DJ DOC 광화문 촛불 집회 공연 돌연 취소에 의혹 증폭

[헤럴드경제] DJ DOC 광화문 촛불집회 공연이 취소되 그 배경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네티즌들은 DJ DOC의 사이다 같은 공연을 기대했지만, 무산돼 아쉬움을 쏟아내고 있다.

당초 DJ DOC는 26일로 예정된 광화문 5차 촛불집회 무대에 설 예정이었다.

그러나 주최측은 돌연 지난 25일 “예정됐던 DJ.DOC의 공연은 취소됐습니다. 내일 더 많은 촛불들과 광장에서 만나겠습니다”라고 공지했다.

DJ DOC는 25일 현 시국을 비판하는 내용의 신곡 ‘수취인분명(미스박)’을 선보였다. 이들은 시민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 자녀들에게 좀 더 나은 세상을 물려주고 싶다는 마음으로 집회에 참여하겠다는 의지를 보였으나 공연이 취소돼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앞서 DJ DOC 측은 26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리는 촛불집회에서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를 비판하는 내용의 신곡 ‘수취인분명(미스박)’을 공개하고 음원을 무료 발표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후 일부 단체가 수취인분명의 여혐내용이 있어 광화문 공연 출연을 금지해야 한다는 요청이 나왔고 이를 바탕으로 논쟁이 벌어지기도 했다.

수취인분명에는 ‘박 U 노답, no doubt’, ‘한탕 문고리 삼인방 국민에겐 사과없이 박그네만 챙겨 양심팔아 돈을 땡겨’, ‘순시리의 꼭두각시 닭대가리’ , ‘우리가 궁금한 건 당신의 7시간’등의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이에 대해 네티즌은 “막혔던 가슴을 시원하게 표현한 곡인데 보지 못하게 돼 안타깝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