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인구 3천300만명…백만장자 111만명

 [헤럴드경제]캐나다 전체 인구 3천 300만명중 올 백만장자가 111만 7천명. 2021년엔 168만명

지난 1년사이에 백만장자가 2만 5천명이 늘었다.

캐나다에서 미화 100만 달러(약 11억8천만원)가 넘는 순자산을 보유한 백만장자는 올해 기준 총 111만7천 명에 달하는 것으로조사됐다.

스위스의 크레디트스위스 은행이 조사결과를 인용보도한 캐나다 언론은 27일, 캐나다의 백만장자는 지난 1년 사이 2만5천 명 늘어났다고 밝혔다.

캐나다의 백만장자는 전 세계 백만장자의 3%로 미국, 일본, 영국, 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중국에 이어 8위를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게티이미지]

그러나 이는 3천300만 명에 불과한 적은 인구에 비해 비교적 높은 비율로 분석됐다.

또 보고서는 향후 5년 간 56만3천 명이 캐나다의 백만장자 대열에 새로 진입해오는 2021년 백만장자는 올해보다 50% 많은 168만 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이 같은 증가속도는 중국(73%), 인도(57%), 호주(54%)에 이어 세계 네번째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고 보고서는 밝혔다.

캐나다 국민의 순자산 평균은 미화 27만 달러로 지난해보다 2천 달러가 늘었으며, 국민 순자산의 중간값은 9만6천 달러로 집계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