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토탈, 2만 포기 ‘행복한 김장나눔’ 온정 나눠

[헤럴드경제=유재훈 기자] 한화토탈이 올해로 8년째를 맞는 ‘행복한 김장나눔 행사’를 통해 소외된 이웃들에 온정을 전달했다.

한화토탈은 지난 26일 충남 서산시 서령고등학교 체육관에서 지역주민과 고객사를 초청, 2만포기의 김치를 함께 담그며 연말연시 따뜻한 온정을 나누는 지역상생을 실천했다.

이날 행사에는 한화토탈 임직원, 가족을 비롯해 합작사인 프랑스 토탈사의 외국인 임원, 서산지역 주민.봉사자 등 1000여명이 참여해 대성황을 이뤘다.

한화토탈은 26일 충남 서산시 서령고등학교 체육관에서 지역주민과 고객사를 초청한 가운데 ‘제 8회 행복한 김장나눔 행사’를 개최하고 2만포기의 김치를 함께 담그며 연말연시 따뜻한 온정을 나누는 지역상생을 실천했다. [사진제공=한화토탈]

한화토탈은 올해 김장나눔 행사에 필요한 김장김치 2만포기와 고추가루, 마늘 등 농산물 일체를 서산 및 인근지역에서 전량 구매해 지역 농가와의 상생도 실천했다

특히 한화토탈 임직원 주부동아리 ‘장금이’ 회원들은 한화토탈 김장나눔 행사 첫 회부터 참여해 김장재료 선정과 행사 준비 전반을 주도했다.

김장행사에 참석한 김희철 사장은 “한화토탈의 김장행사는 우리 회사와 지역주민 및 고객사를 하나로 이어주는 ‘소통’의 장으로 자리잡았다”며 “오늘 담근 김치가 우리 가정뿐만 아니라 지역 소외계층도 함께 나눌 ‘사랑의 김치’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