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에 인명진 목사 유력

[헤럴드경제]새누리당 내홍을 수습할 비상대책위원장에 친박계가 추천한 인명진<사진> 목사가 유력하게 검토되고 있다. 

27일 MBN에 따르면 비주류 의원들의 모임인 비상시국회의 공동대표 11명은 최근 회동에서 비대위원장에 비주류가 추천한 인사만 고집하지 않기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전해졌다. 

비상시국회의 핵심 관계자는 “우리 측 의견만 고집하지 말고, 주류와 비주류 양쪽이 모두 공감할 수 있는 후보를 찾는 쪽으로 의견을 모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친박이 추천한 인명진 목사가 비대위원장에 선임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그동안 비주류는 김형오 전 국회의장을, 주류는 인명진 목사를 각각 추천해 의견 조율에 나섰지만, 번번이 합의에 실패한 바 있다. 

비주류 의원들은 인 목사에 대해 정당 경험이 없다는 점을 들어 반대해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