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아 청소년 치아교정치료는 언제 하는 것이 좋을까?

‘우리 아이들의 치아 교정 시기는 도대체 언제가 좋을까?’ 많은 학부형들의 고민이다. 미취학 아동 시절에 교정치료를 시작해 주어야 할지 아니면 영구치가 모두 난 이후에 교정치료를 시작해 주어야 할지 궁금해 학부형들을 많다. 그러면 언제 치아교정치료를 받는 것이 좋을까?

소아 청소년의 경우 유치열기에서 영구치열기로 교환하고 있는 역동적인 상태이므로 왠만하면 교정치료를 영구치열기로 미루는 것이 아이들에게 더 유리한 경우가 많다고 한다. 하지만 아이에 따라서 간단한 교정치료만으로 추후에 생길수 있는 문제를 예방하거나 치료를 피할수 있는 경우도 있다. 따라서 치료 가능 여부를 확인해보는 것은 매우 바람직하다고 한다. 영구치가 나는 시기인 6~7세부터 영구치의 배열 상태 및 위 아래턱의 맞물림을 미리 확인하고 치아교정의 적절한 시기를 전문의의 의견을 듣고 판단하는 것이 좋다.

게다가 골격적인 문제가 있는 경우, 즉 무턱이나 주걱턱 성향이 보이는 경우에는 치료시기를 더욱 앞당기는 것이 유리할 수 있다. 보통 돌출입 교정치료가 필요한학생들은 골격성 돌출인 경우나 영구치가 모두 맹출하여 발치를 해야 하는 경우 등 초등학교 5-6학년 정도에 치아교정을 시작하면 치료 결과가 매우 좋다. 하지만 앞니가 거꾸로 물리는 반대교합을 가진 학생이라면 즉시 교정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좋다. 앞니가 맹출하는 7-8세 정도에 바로 교정치료를 시작해서 정상교합으로 만들지 못하면 비대칭 및 주걱턱이 될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중요한 것은 급격한 성장 단계인 청소년 시기에 나타날 수 있는 턱 성장의 부조화, 골격과 근육 성장의 부조화, 부정교합 등을 소아 교정치료를 통해 사전에 미리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효율적인 측면에서 보자면 청소년 시기에 교정치료를 하는 것이 좋을 수 있다. 청소년 시기에는 신체의 성장이 가장 활발한 때이므로 교합과 안모 개선에 큰 영향을 미칠 수 밖에 없다. 때문에 이 시기에 치아교정치료를 한다면 조금 더 빨리 치료를 끝낼 수 있다.

서울바른치과 안양점 최형주 대표원장은 “성장기 교정치료의 장점은 교정 치료를 할 때 치아의 이동이 성인보다 빠르고, 잇몸반응이 더 유리하며, 외모에 대한 자신감 상승,그리고 성장이 완료된 후엔 수술로 치료해야만 하는 케이스라도 어린 시기엔 비수술적 교정치료를 통해 양호한 결과를 얻을 수 있는 것 등 다양하다”며, “하지만 경우에 따라서는 바로 치료에 들어가지 않고,상태를 주기적으로 관찰하는 것이 시간적으로나 경제적으로 유리한 경우도 있기 때문에 학생 교정치료의 핵심은 그 시기와 방법을 정확히 예측 할 수 있는 전문의의 진단이다”라고 조언했다.

김예지 기자  /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