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씨, 두 가지 맛을 한번에 ‘반반음료’ 출시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생과일주스 브랜드 쥬씨가 한번에 두 가지 맛을 즐길 수 있는 ‘반반음료’를 28일 정식 출시했다.

반반음료는 반씩 나누어진 테이크 아웃 컵을 사용해 음료 2종을 한번에 제공, 두 가지 맛을 동시에 즐길 수 있도록 한 음료다. ‘주스 주스’, ‘커피 커피’, ‘주스 커피’ 등 쥬씨의 모든 음료를 대상으로 입맛대로 선택하여 먹을 수 있다.


쥬씨 측은 “반반음료는 지난 8월 직영점을 통해 우선 출시 이후 소비자들의 정식 메뉴화 요구 및 SNS상의 인증샷 릴레이 등의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정식 출시가 결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병진 쥬씨 홍보마케팅 부장은 “한번에 다양한 맛을 즐기고 싶어하는 고객들에게는 반반음료가 희소식이 될 것 같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메뉴개발과 이벤트를 통해 소비자의 입맛과 즐거움을 충족시키는 동시에 가맹점 매출 향상에도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반반음료는 도입을 희망하는 일부 매장에서부터 판매를 시작했으며, 향후 전국 판매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