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시 4주년 ‘하이트제로0.00’, 누적 판매 2600만캔 돌파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하이트진로음료는 올해로 출시 4주년을 맞은 국내 최초 무알코올 음료 ‘하이트제로0.00’이 누적 판매량 2600만캔을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20~69세 성인 인구가 약 3600만명인 점을 감안하면 10명 중 7명은 ‘하이트제로0.00’을 마신 셈이다. 또한 제품을 일렬로 세우면 서울에서 부산 왕복 거리인 760km를 2회 왕복할 수 있는 길이에 이른다.

지난 2012년 11월 27일 출시된 ‘하이트제로0.00’은 국내 무알코올 음료 시장을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실제로 2014년 대비 2015년 판매 성장률은 전년 성장률의 4배로 뛰었고, 최근 3개월간 판매량은 출시 초기 3개월 대비 78% 이상 늘며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같은 호조의 배경은 건강 지향적 음주 경향과 주류 및 음료에 대한 다양한 선택을 원하는 소비자가 늘어난 결과로 분석된다. 특히 지난 8월 올림픽 기간에는 심야시간에도 알코올과 칼로리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는 응원음료로 SNS 이벤트를 적극 진행한 결과 8월 한달 판매량이 전달과 비교해 31% 오르며 월간 최고 판매량을 기록하기도 했다.

하이트진로음료 관계자는 “하이트제로0.00은 알코올을 포함하지 않도록 하면서도 맥주의 향미와 청량감이 제품에 잘 살 수 있도록 한 것이 개발 포인트였다”며 “국내 무알코올 음료 시장 선도 기업으로서 하이트제로0.00을 많은 고객이 즐길 수 있도록 여러 가지 프로모션 등을 기획 중”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