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창원 “국민 95%는 새누리 만난게 인생 최대 후회”…김무성에 일침

[헤럴드경제]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김무성 새누리당 전 대표의 “박 대통령 만난 걸 후회한다”는 발언에 일침을 가했다.

표 의원은 28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국민의 95%는 당신과 새누리를 만난 게 인생 최대의 후회할 일입니다”라면서 “아직도 좌파 타령입니까? 내가 좌파입니다. 나부터 죽이시죠”라고 일갈했다.

[사진=표창원 트위터]

그는 “평생을 독재부역, 종북몰이와 친박 앞잡이로 살아온 극우 정치인과 언론인 평론가들, 국민 속이고 나라 망친 지난 삶을 속죄하기는커녕, 또다시 야당 비난에 종북몰이로 국민 선동하고 분열시킵니까? 그렇게 돈벌고 정치 입지 챙기면서 양심의 가책 못느끼나요?”라고 개탄했다.

김 전 대표는 불과 몇달 전 총선 때까지만 해도 “존경하고 사랑하는 박근혜 대통령”, “우리 사회에 남아 있는 부정부패의 고리를 끊을 사람은 박 대통령 밖에 없다” 등 앞장서 ‘박비어천가’를 불러왔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