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허니뱅쇼, 맛과 디자인 개선해 새롭게 출시

프렌치 레드 와인 농축액 등 뱅쇼 풍미 가미한 성분 보강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 CJ헬스케어(대표 강석희)는 유럽 스타일 와인맛 음료 ‘허니뱅쇼’를 맛과 디자인을 개선해 28일 새롭게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허니뱅쇼는 겨울뿐만 아니라 사계절 내내 마시기 좋도록 맛을 개선했다. 프렌치 레드 와인 농축액 등 주요 성분을 보강하고 블랙엘더베리 농축액을 추가해 상큼함을 높였으며 계피와 당 함량 등을 줄여 뱅쇼 풍미를 더욱 강화했다. 


패키지 색상은 더욱 밝은 골드 색을 적용해 주목성을 높였고 와인 병 느낌의 디자인을 더해 소비자들이 허니뱅쇼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프랑스어로 ‘따뜻한 와인’이라는 뜻의 ‘뱅쇼(Vin Chaud)’는 레드 와인을 과일과 함께 따뜻하게 끓인 것으로 항산화 성분(폴리페놀)과 비타민 C가 풍부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CJ헬스케어는 프렌치 레드 와인 농축액과 국내산 벌꿀을 함유한 허니뱅쇼를 지난 해 9월 출시했고 약 6개월 간 소비자 조사 등을 통해 제품의 장단점을 지속적으로 분석한 끝에 맛과 디자인 개선 작업에 돌입해 이번 허니뱅쇼 리뉴얼 제품을 출시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