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회찬의 ‘박근혜 대통령 담화 한줄 해석’ 눈길

[헤럴드경제] 박근혜 대통령이 25일만에 3차 대국민담화에서 퇴진 의사를 밝혔다. 4분여의 짧은 담화내용에 대해 여려 의견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노회찬 의원의 해석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노 의원은 29일 박 대통령의 담화 직후 자신의 SNS에 ‘노회찬의 박근혜 3차담화 한줄 요약’이라는 글을 남겼다. 

노 의원은 이번 담화의 내용은 “나는 아무 잘못 없지만 국회에서 여야가 날 쫓아낼 시점과 방법에 합의하면 법에 따라 쫓겨나겠다”라는 말이라고 박 대통령의 말을 번역했다.

또한 한줄로 해석하면 “나는 여전히 대통령이며 국회에서 합의 못하면 임기 다 채울 것이다”라는 말이라면서 박 대통령의 담화 진정성을 의심하는 해석을 내놓았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