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몰 은평’ 복합쇼핑몰 강북권 시대 열다

-12월 1일 오픈…금ㆍTV 등 즉석 경품 이벤트 마련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롯데는 다음달 1일 서울 강북권 최초로 은평구 진관동 일대에 지역밀착형 복합쇼핑몰인 ‘롯데몰 은평’을 오픈한다고 29일 밝혔다.

‘롯데몰 은평’은 부지면적 3만 3000여㎡(9980여평) 연면적 약 16만㎡(4만 8400여평)규모로 들어선다. 

롯데몰 은평 전경 사진 [사진제공=롯데]

지하철 3호선 구파발역과 연결돼 있는 ‘롯데몰 은평’은 지하2층~지상9층에 쇼핑몰, 마트(8일 오픈), 시네마, 키즈파크(22일 오픈) 등이 들어서며 신개념 몰링(Malling)문화를 선보인다. 주차장은 지상 5층부터 9층까지 약 1500여대 규모이다.

우선 쇼핑몰은 영업면적 4만여㎡(1만 2295평) 규모로 지하 1층부터 지상 4층으로 글로벌SPA부터 씨푸드뷔페까지 총 201개 브랜드를 선보인다. 

롯데몰 은평 전경 사진 [사진제공=롯데]

또 마트는 지하 1층부터 지상 2층까지 3개 층에 영업면적 약 9385㎡ (2839여평) 규모로 들어서며 문화센터를 포함해 체험형 장난감 전문매장인 ‘토이저러스’와 가전 전문매장 ‘하이마트’ 등이 입점한다. 시네마는 8개관 총 1336석의 최신시설로 들어설 예정이다.

이처럼 ‘롯데몰 은평’ 쇼핑몰은 영업면적 기준으로 약 26%가 ‘서비스’와 ‘엔터테인먼트’를 구성하고 ‘식음료’가 약 20%를 차지하는 등 절반에 가까운 공간이 먹고 즐기며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데 기반을 두고 있다.

또 ‘롯데몰 은평’은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강조한 지역밀착형 복합쇼핑몰이다.

롯데몰 은평 층별 카테고리

은평구는 거주인구가 50만여명이 넘는 서울시내 6번째 규모에 비해 쇼핑편의시설이 부족해 지역주민들이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롯데 관계자는 “롯데몰 은평은 지하철 3호선 구파발역과 연결되고 은평뉴타운에서 가까운 곳은 거리가 불과 400m이며 2㎞이내로 도보 이용이 가능할 정도로 접근성이 우수”하다며 “쇼핑은 물론 여가문화를 편하게 즐길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와함께 ‘롯데몰 은평’ 오픈을 축하하며 경품 이벤트도 풍성하게 마련했다.

1층 센터홀에서는 당일 구매영수증 소지고객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즉석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 12월 1일부터 4일까지 12월 8일부터 11일까지 8일간 진행하며 1등(8명, 매일 1명)은 금(金) 20돈으로 만든 마패, 2등(16명, 매일 2명)은 삼성 65형 UHDTV, 3등(24명, 매일 3명)은 LG트롬 스타일러, 아차상(8000명, 매일 1000명)은 티슈세트 등을 총 8048명에게 증정한다.

또 지역사회와 함께하기 위해 ‘소원트리’를 1층 센터홀에 설치하고 ‘소원성취 이벤트’를 12월 한달간 진행한다.

은평구에 바라는 소원과 개인이 바라는 소원 등을 응모해 심사를 거쳐 선정하며 50명을 추첨해 ‘롯데 모바일 상품권(3만원권)’을 증정한다. 참여고객에게는 핫팩(1인1개, 1만개한)을 현장에서 증정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