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콜]삼성전자 “지주사 실무 복잡해 시간 많이 걸린다”

[헤럴드경제=홍석희 기자] 삼성전자는 29일 주주친화 정책 컨퍼런스콜을 통해 “지금 최근에 여러 사람들 자문을 받았는데, 지주회사로 가면 지주사와 사업회사 분할을 해야는데, 삼성전자가 가지고 있는 현금 등 자산을 배분을 해야 한다. 또 지주사 법에 따라서 관계사 보유 주식을 사야하고 처분도 해야 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또 “지주회사 재무구조 검토도 해봐야 한다. 지주사 만들 때 세금 부분도 굉장히 복잡하다. 이런 부분을 얘기를 종합적으로 검토를 해야 한다. 정무적 판단으로 단순히 지주사 해야한다 아니다는 것을 넘어서 실무적인 일이다. 시간이 많이 걸린다. 저희도 6개월 생각하지만 빨리 검토가 되면 검토 되는대로 다시 답변을 드리겠다”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