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룻밤 자면 5천원 자동 기부…13개 롯데호텔, 유니세프 나눔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롯데호텔 13개 체인이 12월1일부터 2월28일까지 연말연시 나눔에 동참할 수 있는 ‘유니세프 패키지’를 동시에 선보인다.

한 손님이 하룻밤 이용할 때 마다 5000원이 유니세프에 기부돼 지역학습센터 건축, 현지교사 양성, 교재 보급 등 아시아 어린이들의 교육사업에 쓰인다.

롯데호텔제주<사진>는 디럭스 테라스 오션 뷰 룸과 풀사이드 브런치 뷔페 2인, 윈터 기프트 3종을, 롯데호텔월드는 디럭스 룸과 클럽라운지 2인, 롯데시네마 티켓 2매를 묶어 패키지를 짰다.


롯데호텔서울과 부산, L7명동, 롯데시티호텔 명동과 울산, 롯데시티호텔구로, 롯데시티호텔마포, 롯데시티호텔김포공항, 롯데시티호텔대전 등 모든 롯데 체인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패키지를 내놓았다.

롯데호텔은 지난 2월 국내 호텔 최초로 유네스코한국위원회와의 사회공헌 협약을 체결햐 저개발국 지원과 글로벌 인재 양성, 유네스코 세계유산 보호 등 유네스코한국위원회의 사업을 지원해오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