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해양전략연구소 정의승 이사장, 차세대 해양연구자 발굴

한국해양전략연구소(이사장 정의승)와 해군본부가 공동 주최하고 해양수산부가 후원하는 ‘해양학술논문 현상공모’ 시상식이 지난 11일 충남 계룡대 해군본부에서 열렸다.

해양 연구 의욕을 고취하고 차세대 연구자를 발굴하는 취지로 2007년부터 개최된 해양학술논문 현상공모 시상식은 올해로 7회째를 맞고 있다. 

해군본부에서 개최된 이날 시상식에는 엄현성 해군참모총장 등 해군 관계자와 해양 연구자 등 16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공모에는 해양 관련 대학생과 군 장교 등이 대거 응모했다. 응모 논문은 각 분야별로 3차례의 전문가 심사를 거쳤다. 수상자로는 최우수상에 해군작전사 소속 배준형, 우수상에 해군사관학교 김태성과 국방부 소속 문창환, 장려상은 해군사관학교 김현승, 해군작전사 정광호, 세종대 국방시스템학과 노현태 등 3명이 받았다.

이날 수상자들에겐 상장과 부상으로 상금과 해군참모총장 기념 시계가 수여됐다.

정의승 한국해양전략연구소 이사장은 이번 행사에 관해 “응모된 논문들이 해양 안보, 해양 전략, 해양력, 해양 영토 등 여러 분야에 골고루 분포되어 있었다”며 “해양에 대한 대한민국 젊은이들의 관심의 폭이 넓어졌음을 느낄 수 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1997년 설립된 한국해양전략연구소는 국내 최대 민간 해양 연구소로 정기적으로 포럼과 국제 회의 등을 개최하고 있다. 

해양학술논문 현상공모는 내년에도 진행된다. 자세한 응모 방법과 일정은 한국해양전략연구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예지 기자 /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