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캐쉬백, 일본에서도 포인트 적립 ‘OK’

-루트인 호텔, 세가 등 5개 브랜드 시작

-로손 등 내년 1월 17일 추가 예정키로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SK플래닛(사장 서진우)은 일본의 로열티 마케팅(대표 하세가와 츠요시)과 제휴해 현지 5개 브랜드 1000여개 매장에서 최대 3%까지 포인트 적립이 가능한 ‘Ponta & OK캐쉬백’을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Ponta & OK캐쉬백’은 국내 3400만 회원을 보유한 ‘OK캐쉬백’의 SK플래닛과, 일본 7800만 회원 기반 통합 마일리지 서비스 ‘폰타(Ponta)’ 운영사인 로열티 마케팅이 제휴해 ‘OK캐쉬백’ 고객이 일본 현지 가맹점에서도 포인트 적립이 가능토록 한 서비스다.

SK플래닛 ‘OK캐시백’ 이미지. [사진제공=SK플래닛]

일본을 방문하는 OK캐쉬백 고객이 앱 내에서 ‘Ponta & OK캐쉬백’ 바코드 카드를 추가하면 일본에서 복잡한 멤버십 발급 절차 없이도 다양한 브랜드의 포인트를 한 번에 편리하게 적립할 수 있다. 또 적립한 ‘Ponta & OK캐쉬백’ 포인트가 자동으로 OK캐쉬백 포인트로 전환돼 국내에서도 사용 가능한 더 많은 혜택 포인트를 모을 수 있게 된다.

‘Ponta & OK캐쉬백’ 고객은 일본 전역의 루트인 호텔, 세가 엔터테인먼트, 히말라야, B&D 스포츠 프로 샵, 아오키 등의 제휴 가맹점에서 결제 금액의 0.5~3%를 포인트로 적립 받을 수 있다. 적립된 ‘Ponta & OK캐쉬백’ 포인트는 귀국 후 환율에 따라 OK캐쉬백 포인트로 익월 자동 전환되며 현지에서 바로 사용도 가능하다.

SK플래닛은 앞으로 일본의 편의점 브랜드 ‘로손’과 ‘로손 스토어 100’의 1만 3000여개 가맹점을 내년 1월 17일 추가 예정하는 등 제휴사를 확대하고 다양한 국가의 서비스와도 협력해 OK캐쉬백 고객 편의성을 증대시킨다는 계획이다.

이준식 SK플래닛 O2O사업부문장은 “앞으로 OK캐쉬백은 소비자의 편의성을 높이고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해 글로벌 핀테크 시장을 리드할 수 있는 새로운 전자화폐의 모습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Ponta & OK캐쉬백’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안드로이드 원스토어 또는 구글 플레이에서 OK캐쉬백 앱을 내려 받아 카드를 추가하면 되고 iOS 버전은 내년 제공될 예정이다.

c[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