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대통령 탄핵 전제로 국회가 누리과정 예산 문제 풀어야”

양기대 광명시장 “現상황은 혁명적”

[헤럴드경제=박정규(광명) 기자] 양기대 광명시장은 29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지방재정과 누리과정 근본해결을 위한 공동기자회견에 참석해 현 상황을 ‘혁명적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을 전제로 국회가 누리과정 예산문제에 조금 더 힘을 내야할 것’이라고 했다.


양 시장을 비롯한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이청연 인천시교육감, 김윤식시흥시장, 최성 고양시장, 제종길 안산시장, 정기열 경기도의회 의장 등 참석자들은 이 날 공동기자회견에서 국회가 책임감을 가지고 누리과정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라고 촉구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