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타면세점, K-뷰티 메카 노린다

-국내 화장품 브랜드 170여개 입점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두타면세점은 단독 입점된 K뷰티 브랜드 38개를 포함해 국내 화장품 브랜드 170여개를 선보이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국내 면세점 중 단일매장으론 가장 많은 수의 K뷰티 브랜드를 보유한 것으로 한 곳에서 K뷰티 관련 논스톱 쇼핑이 가능하다.

두터면세점은 방문 고객에게 정보와 재미를 동시에 제공하기 위해 국내 면세점으로는 처음으로 고객들이 본인의 피부 컨디션에 따라 최적의 화장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돕는 뷰티 매직 미러를 선보이고 있다. 뷰티 매직 미러에 잠시 얼굴을 비추고 있으면 홍조ㆍ주름ㆍ모공ㆍ잡티ㆍ피부 톤 등 5가지 항목을 분석해 객관적인 피부 타입 정보를 제공한다. 

동대문 두타면세점 ‘마스크팩 자판기’. [사진제공=두타면세점]

또 이러한 피부 고민에 따라 각각의 브랜드별 매장 방문 없이도 16종의 베스트 마스크팩을 손쉽게 선택할 수 있도록 마스크팩 전용 자판기도 함께 마련했다.

이 밖에도 두타면세점은 다양한 K뷰티 브랜드의 입점 및 고객의 편리한 논스톱 쇼핑을 돕기 위해 면세점 최초로 국내 유수의 화장품 브랜드를 한 자리에서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드럭스토어 컨셉의 K뷰티 편집매장을 운영 중이다. 카테고리별 섹션 구분은 물론 신상품 코너, 베스트셀러 코너 등이 마련돼 있어 쇼핑이 용이하다.

두타면세점 관계자는 “두타면세점이 국내 K뷰티 메카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다양성은 물론 차별화된 체험형 컨텐츠를 두루 갖춰 나가겠다”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