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총여학생회장에 동성애자 마태영씨 당선

[헤럴드경제=신동윤 기자] 연세대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제28대 총여학생회장에 마태영(신학과 3) 씨가 당선됐다고 30일 밝혔다.

마 씨는 총 유권자 7467명 중 3775명이 투표한 선거에서 86.9%인 3298명의찬성표를 얻어 당선됐다. 다음달 2일까지 특별한 이의가 없으면 당선이 확정된다.

성소수자 동아리인 ‘컴투게더’에서 활동해온 마 씨는 선거에 입후보할 때부터 자신이 동성애자라는 사실을 공개했다. 학내에서 성소수자를 위한 인권 활동을 펼치겠다는 점을 공약으로 내세우기도 했다.

지난해에는 서울대에서 동성애자인 김보미 씨가 총학생회장으로 당선된 바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