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블로거 왕홍 앞세워 ‘中心 잡기’ 나선 강남구

-관광체험 팸투어 추진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 서울 강남구(구청장 신연희)가 중국 왕홍을 초청해 ‘강남 관광체험 팸투어’를 진행한다. 왕홍들은 강남의 뛰어난 관광 인프라를 체험하면서 자신의 SNS 채널에 강남의 관광명소를 소개하고 체험소감을 중국전역에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강남구는 30일 “SNS 채널을 운영하는 중국 왕홍들의 마케팅 파급효과가 급부상함에 따라 왕홍을 활용해 줄어드는 중국 관광객을 유치하려고 발벗고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에 초청되는 SNS 닉네임 닝몽티(柠檬提), 쯔사우위페이(知邵玉菲) ,찌즈체리(霁子Cherry) 등 왕홍 10명은 100만명이상의 팔로워를 가진 패션과 뷰티 부문 SNS스타이다.

팸투어는 강남의 핫플레이스를 중심으로 ▷한류스타거리 스토리매장 디누에 ▷강남마이스관광특구 내 코엑스 ▷SM타운과 SUM카페 ▷한류스타거리 강남돌과 강남돌하우스를 방문하고 ▷강남어라운드 시티투어버스 탑승 ▷가로수길 쇼핑 ▷의료관광 체험 일정으로 구성된다.

방문 장소 중 패션매장 디누에에서는 국내 패션 라이프스타일을 체험하고, SM본사에 있는 SUM카페 방문시는 한류스타와 관련된 다양한 상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가로수길에서는 신진 디자이너들의 한류패션을 쇼핑한다.

세계적 수준의 의료기술과 인프라를 보유한 강남구 의료관광협력기관의 시설을 라운딩하고 피부상담 · 관리 등 앞선 의료기술을 체험한다.

한류스타 에이프릴이 왕홍들과 한류스타거리의 아트토이 강남돌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함께 어라운드 강남시티투어 버스도 탑승한다.

한편 왕홍은 인터넷상의 유명 인사 ‘왕뤄홍런’을 줄인 말로 중국의 SNS채널인 웨이보, 위쳇, 웨이신 등을 통해 큰 영향력을 끼치는파워블로거를 말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