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기찬 겨울 나려면-한미약품 ‘목앤’] ‘점유율 1위’ 뿌리는 인후염 치료제

한미약품의 ‘목앤’(일반의약품)<사진>이 인후염 스프레이 시장 점유율 1위를 달성했다. 목앤은 출시 18개월만에 전국 9000여개 약국 거래처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현재 인후염 스프레이 시장 매출 10.8억을 기록하고 있다.

목앤은 목 염증 및 염증으로 인한 통증 완화, 부종, 구내염, 쉰 목소리에 효과적인 제품으로 ‘세틸피리디늄염화물수화물’과 ‘수용성아줄렌’ 성분이 함유돼 있다. 세틸피리디늄염화물수화물은 항균 작용을 하며 수용성아줄렌은 항염ㆍ진통에 효과적이다. 외부 균 침입을 방지하는 독일산 디바이스를 사용해 보존제를 포함하지 않았으며 타 제품과 달리 요오드 성분을 포함하지 않고 박하향을 첨가해 사용시 상쾌함을 느낄 수 있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춥고 건조한 겨울철이 되면서 인후염 및 쉰 목을 호소하는 환자들이 급증하고 있다”며 “목앤의 우수한 제품력을 바탕으로 시장 점유율을 더욱 높여나갈 수 있도록 영업ㆍ마케팅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일반의약품인 목앤은 약국 전문 영업·마케팅 회사인 온라인팜을 통해 전국 약국에 공급된다. 제품 용기 노즐을 입 또는 목 안 환부를 향하게 하고 적당량을 1일 수회 분사하면 된다. 30개월 이상 소아의 경우 보호자 감독하에 사용 가능하다.

손인규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