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샌프란시스코 시장서울시 명예시민 된다

에드윈 리 미국 샌프란시스코 시장이 서울시 명예시민이 된다.

서울시는 전달 27일부터 1주일 일정으로 방한 중인 에드윈 리 샌프란시스코 시장이 1일 서울시를 방문, 박원순 서울시장에게 서울시 명예시민증을 받는다고 밝혔다.

서울시 외국인 명예시민은 서울에서 연속 3년 혹은 누적 5년 이상 살고 있는 외국인, 서울시를 찾은 주요 외빈들을 대상으로 수여하고 있다. 에드윈 리 시장은 서울시를 찾은 외빈 자격으로 명예시민증을 받는다.

올해는 1976년 5월 두 도시가 자매도시를 맺은 이후 40주년 되는 해로, 박원순 시장은 지난 9월 미국 방문 시 샌프란시스코에서 40주년 기념 서울의 날 공연도 개최했다. 에드윈 리 시장의 서울시 방문은 이에 대한 답방이다.

2011년 아시아계 최초로 샌프란시스코 시장에 당선된 에드윈 리 시장은 2015년 재선에 성공했으며, 인권변호사로 활동한 경력이 있는 등 2014년 서울시장으로 재선한 박 시장과 공통점이 많다.

이원율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