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온가족 뮤지컬 ‘어린이 넌센스’ 선보여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서울 강북구(구청장 박겸수)가 연말을 맞아 3일 강북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가족 뮤지컬 ‘어린이 넌센스’ 공연을 선보인다.

어린이 넌센스는 25년간 관객들의 사랑을 받은 스테디셀러 넌센스를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각색한 뮤지컬로, 어른들도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로 꾸며진다.

어린이 넌센스는 미국 한 수녀원에서 동료 수녀들이 식중독으로 입원, 병원비를 벌기 위해 벌이는 우여곡절을 흥미진진한 장기자랑으로 구성한 작품이다. 5명 수녀가 펼치는 춤, 노래, 인형극 등은 어린이는 물론 온 가족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아울러 어린이 뮤지컬답게 발레, 퀴즈, 교훈이 담긴 이야기 등 흥미를 끌 수 있는 요소가 다채롭게 이어진다. 이날 오리지널 넌센스 공연 배우도 특별 출연한다.

공연은 24개월 이상이면 누구든 관람 가능하다. R석 1만원, S석 8000원으로 예매는 인터파크 티켓으로 하면 된다. 기타 궁금한 점은 구청 문화체육과(02-901-6232)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