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 사업본부체제로 전환…대규모 조직개편

대우조선해양이 대규모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조직 축소가 핵심이다. 대우조선측은 “경영정상화를 위한 조직개편”이라고 설명했다.

대우조선해양은 기존 1소장, 7본부/1원, 41담당, 204부였던 조직을 1총괄, 4본부/1원, 34담당, 159부로 축소하는 조직개편안을 1일 발표했다. 지난해 30%의 부서를 줄인데 이어 또다시 22%의 부서를 감축한 대규모 조직 개편이다. 이번 조직개편으로 대우조선은 사업부제로 운영된다. 기존 생산, 설계, 사업, 재무 등 기능중심의 조직에서 선박, 해양, 특수선 등 사업본부 중심으로 조직이 개편됐다는 의미다.

홍석희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