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1004 가구에 ‘행복연탄’ 나눔 봉사

[헤럴드경제=홍석희 기자] 삼성디스플레이는 자사가 충남 지역 1004 가구에 연탄 30만 장을 지원했다고 1일 밝혔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11월 11일부터 30일까지 삼성전자, 삼성SDI 등 삼성 계열사 임직원들과 충남 지역 이웃들을 방문해 가구당 300장씩, 총 30만 장의 ‘행복연탄’을 배달했다.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들은 매년 겨울 난방비를 걱정하는 이웃들을 위한 연탄 나눔 봉사를 펼쳐왔으며 올해는 계열사 임직원들과 함께 1억5000만 원의 성금을 모금해 ‘1004 가정 행복연탄’ 기금을 마련했다.

[사진설명=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들이 11월 30일 천안시 성환읍에서 겨울나기를 위한 ‘행복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윤건영 삼성디스플레이 사원대표는 “올 겨울은 예년보다 더 춥다고 하는데, 직원들의 정성으로 마련된 행복연탄이 우리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