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높은 인기 SM6…연간 5만대 목표 조기달성

[헤럴드경제=정태일 기자]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달 내수에서 총 1만2565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보다 두 배 넘게(109.2%) 판매량을급증시켰다고 1일 밝혔다.

특히 SM6는 5300대가 판매돼 올해 11월 누계 5만904대로 12월 한 달 남기고 연간 판매 목표인 5만대를 조기 돌파했다. SM6는 10월과 11월 모두 전월보다 각각 20.7%, 4.1%씩 여전히 판매량을 늘리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QM6는 3859대 판매돼 SM6와 함께 르노삼성차 내수를 이끌었다. 


지난달 ‘에뚜알 화이트’ 신규 컬러를 출시한 QM3는 총 1934대 판매됐다.

르노삼성차는 SM6, QM6 신차의 성공에 힘입어 지난달까지 올해 총 누계판매 9만7023대를 달성했다. 이는 전년동기 보다 39%가 급증한 결과다.

나아가 연초 잡았던 내수 판매 목표 10만대를 단 3000대 차이로 목전에 두게 됐다.

11월 르노삼성차 수출은 총 1만2985대로 전년 동기 보다 12.7%가 줄었으나 누적대수로는 전년 동기보다 15.1% 증가한 11만9156대를 달성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