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찬민 용인시장, 중앙시장 긴급 현장점검

[헤럴드경제=박정규(용인)기자]정찬민 용인시장은 1일 겨울철 화재를 예방하기위해 용인 중앙시장를 방문, 긴급점검을 펼쳤다.

이날 점검은 대형화재로 대구 서문시장이 큰 피해를 입자 용인 중앙시장 상인들에게 화재 경각심과 안전의식을 갖도록 하기 위해 실시됐다.

정 시장은 이날 안전총괄과와 전기ㆍ가스 안전공사 관계자 등 합동점검반 20여명과 함께 시장내 점포의 전기ㆍ가스 시설을 살피고 위험 요소를 파악토록 했다.


정 시장은 “전통시장의 경우 건물이 노후돼 있어 화재가 발생하면 큰 피해를 입는 등 화재에 매우 취약한 실정”이라며 “주기적으로 안전점검을 실시해 사전에 예방하는게 중요하다”고 시장 상인들에게 당부했다.

시는 안전점검 후 취약한 시설에 대해서는 신속히 보수ㆍ보강을 실시토록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