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신입직원 최종합격자 65명 선발…경쟁률 60.5대 1

[헤럴드경제=황유진 기자] 한국은행이 2017년도 신입 종합기획직원(G5) 합격자 65명을 30일 발표했다.

채용부문별 합격자 수는 경제학 32명(49.2%), 경영학 17명(26.2%), IT·컴퓨터공학 5명(7.7%), 통계학 4명(6.2%), 법학 3명(4.6%), 해외전문인력 4명(6.2%) 등이다.


한은은 “작년까지 영어에 한정했던 해외전문인력은 올해 중국어 2명을 추가해 총 4명을 선발했다”고 설명했다.

합격자 중 여성은 26명으로 전체의 40.0%를 차지했다.

합격자 평균 연령은 만 25세였고 최고령은 만 33세, 최연소는 만 22세였다.

올해 경쟁률은 지난해 경쟁률 57.6 대 1보다 높았다. 총 3930명이 지원해 60.5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