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K세포활성도 활용 헬스케어상품 출시” 에이티젠, AAI헬스케어와 제휴

[헤럴드경제=조문술기자]에이티젠(대표 박상우)이 AAI헬스케어와 손잡고 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 사업에 진출한다.

NK뷰키트를 개발해 판매 중인 이 회사는 AAI헬스케어(대표 김신실·이종성)와 NK세포활성도 검사를 활용한 새로운 헬스케어 상품 출시에 관한 협약을 맺었다고 1일 밝혔다.

에이티젠은 양사가 협력해 내놓을 NK세포활성도검사를 이용한 새로운 상품은 AAI헬스케어의 폭넓은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AAI헬스케어는 국내외 최다 병원망을 기반으로 22개 고객사(생명보험사 9개, 손해보험사 7개, 기타 6개 기업)의 90만명의 임직원 및 고객을 대상으로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AAI헬스케어는 선진국형 헬스케어서비스를 지향하는 기업으로, 국내 유일의 24시간 의료상담 전화서비스와 해외 긴급 의료지원서비스를 중심으로 심리전문 상담과 암전문 케어서비스까지 제공하는 기업이다.

AAI헬스케어는 A 그룹과 AAI 사가 합작해 만든 회사. AAI는 세계 180개국에 9700여명의 임직원과 에어 엠뷸런스(Air Ambulance) 45대를 운영하는 글로벌 헬스케어 전문기업이다.

AAI헬스케어는 건강관리 서비스기업 최초로 맞춤형 토탈 건강관리기업으로 발돋움해 시장을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기업 CEO 등 우수고객에게 고가의 건강비서서비스를 제공해 왔다”며 “에이티젠의 NK세포활성도 모니터링 서비스와 유전자 기반의 맞춤서비스를 기존 건강비서서비스에 접목해 기업 임원 및 VIP고객을 대상으로 고품격 맞춤형 건강증진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