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교육청, 경기 직업교육 페스티벌(festival)’ 개최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12월 2일 안양 평촌학생체육관에서‘2016 경기 직업교육 페스티벌(festival)’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특성화고와 베프(V.E.F-Vocational Education Festival)하자!’라는 주제로, 경기도 중학생 및 특성화고 학생들에게 진로 및 직업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했다.

주요 행사로 수업혁신 사례 발표 및 특성화고 진로 토크쇼(Talk Show)를 진행한다. 수업혁신 전시관, 특성화고 미래인재관, 미래기술체험관 등에서는 배움중심수업 결과물과 주제별 관련 자료를 전시한다.

‘수업혁신팀 전시관’에서는 경기도 특성화고 마이스터고 수업혁신 99개팀이 1년간 배움중심수업을 실천한 프로젝트 포트폴리오, 수업결과물, 활동보고서 등을 전시한다. 4팀의 교사와 학생은 수업운영 및 수업활동 사례 발표를 통해 창의적인 수업혁신 내용 및 계열 간 교류수업 방법을 널리 알린다. 

특히, ‘진로 토크쇼(Talk Show)’에서는 특성화고 재학생, 졸업생, 기업체 관계자가 패널로 참석해 중학생에게는 진로 정보를 안내한다. 특성화고 재학생들에게는 취업 정보를 제공하는 등 진로와 직업의 궁금증을 풀어준다. 1분 스피치, 취업현장의 셀프영상, 인터뷰, 질의응답 등도 펼쳐진다.

미래 기술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미래기술체험관’에서는 특성화고 교사와 학생들이 정규교과 및 동아리 활동을 통해 완성한 작품을 전시한다. 참가자들에게 첨단 기술의 원리와 활용법을 설명하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한편,‘특성화고 미래인재관’에서는 직업교육 공감대 형성과 직업교육 교육과정 공유를 위해 마이스터, 산학일체형 도제, NCS 교육과정, 취업역량 강화 등 총 4개 분야의 대표 학교 담당 교사 및 학생들이 분야별 교육활동과 진로를 안내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