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친환경 공모전 릴레이 전시회 개최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 기자] 경기도가 ‘굿모닝 경기! 숨, 쉼 경기 친환경 공모전’ 수상작을 발표하고 2일부터 오는 19일까지 성남, 의정부, 안양 등에서 릴레이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이날 밝혔다.

도는 지난 10월 12일부터 11월 20일까지 진행된 공모전 결과 UCC, 아이디어 체험수기ㆍ제안, 포스터ㆍ표어 등 3개 부문에서 총 36점의 수상작을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수상작은 UCC 부문 349개, 아이디어 체험수기ㆍ제안 부문 665개, 포스터ㆍ표어 부문에서 2142개 등 총 2974개의 참가작품 중 2차례의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UCC 부문 대상은 ‘자연은 다시 살 수 없습니다’를 발표한 인영주 씨에게 돌아갔다. 이 작품은 사람들이 환경오염의 심각성은 인지하고 있으나 실천하지 않는다는 메시지를 담은 영상으로 생활 속 환경보전 활동의 필요성을 전하고 있다.

아이디어 체험 수기 및 제안 부문 대상에서는 ‘공용자전거와 에너지 저장시스템을 활용한 에너지 절약 방안’을 발표한 김수진 씨와 장은서 씨가 각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아이디어는 기존 시민공용자전거 시스템과 신기술인 ESS(에너지저장장치)를 활용해 에너지를 생산하는 개념으로 시민들이 공용자전거를 이용하면서 얻은 자가발전 전력을 반납 시에 거치대와 연결된 ESS에 저장한다는 것이 핵심이다.

포스터·표어 부문 대상은 ‘무엇을 기다리시나요?’를 발표한 고양 무원고 2학년 신진철 군에게 돌아갔다. 이 작품은 낚시를 하며 물고기를 한없이 기다리는 사람을 그려내 환경을 지켜내야 한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시상식은 오는 6일 오후 2시에 한국잡월드에서 열릴 예정이며 총 상금은 4000만원이다. 이번 전시회는 2~7일 성남 한국잡월드, 9~11일 의정부역, 13~15일 성남 정자역, 17~19일 안양역에서 릴레이 형식으로 진행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