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파웨어, 전자레인지 용기 ‘타원 타파렌지’ 출시

[헤럴드경제=정진영 기자] 생활용품 브랜드 타파웨어 브랜즈가 전자레인지 전용 용기 ‘타원 타파렌지 중형’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타파웨어의 전자레인지 용기를 대표하는 ‘타파렌지 시리즈’의 새로운 제품으로, 타원형의 모양으로 디자인돼 생선찜이나 가지구이 등 표면이 넓거나 길이가 긴 음식을 전자레인지에 간편하게 데우거나 조리할 때 활용하기 좋다.

타파웨어는 “이 제품은 열에 강한 고강도 내열성 소재로 만들어진 전자레인지 전용 용기로 조리하거나 데울 음식을 용기에 넣은 후 커버를 덮고 전자레인지로 돌리기만 하면 빠르고 간편하게 요리가 완성된다”며 “커버가 있어 조리하는 동안 수분이 날아가지 않아 영양 손실 없이 건강한 요리를 만들 수 있으며 별도의 뚜껑이 함께 포함돼 조리 후 남은 음식을 바로 냉장 보관할 수 있다”고 전했다. 제품 용량은 1.5ℓ이며, 가격은 9만2000원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