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뮤직, 하만과 공동 마케팅…‘지니뮤직존’ 오픈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KT뮤직이 오디오 업체인 하만(Harman)과 손잡고 음악 마케팅에 나선다.

KT뮤직은 하만의 대표 오디오 브랜드 JBL과 제휴해 ‘지니뮤직존’을 오픈했다고 2일 밝혔다.

‘지니뮤직존’은 고객들이 음악 서비스를 체험하는 공간으로 현대백화점 목동, 판교, 중동점 및 송도아울렛 JBL 브랜드스토어에 설치됐다.


고객들은 ‘지니뮤직존’에서 JBL의 다양한 최고급 오디오 기기로 빅데이터 기반의 감성지능 큐레이션 음악서비스 지니(www.genie.co.kr)를 자유롭게 체험할 수 있다.

KT뮤직은 지니브랜드 영상과 함께 고객 2000명에게 지니100회 음악감상권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JBL 브랜드 스토어는 이달 31일까지 ‘지니뮤직존’ 체험고객들에게 JBL과 AKG 이어폰, 헤드폰을 15%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이혜미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