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메인 헤드라인


댓글·우병우 등 재조사 숙제 산더미…무엇부터 풀까?

댓글·우병우 등 재조사 숙제 산더미…무엇부터 풀까?

문총장, 국정원 정치개입등 발언박상기 법무장관 세월호 등 언급이명박·박근혜 정부 사건 수면위문재인 정부 초반 2년간 검찰을 책임질 문무일(56ㆍ사법연수원 18기) 신임 검찰총장 앞에는 당장 인적쇄신부터 조직개혁에 이르기까지 해결해야 할 과제가 산더미처럼 쌓여 있다. 여기에 검찰이 처리한 과거 사건에 대해 재조사를 요구하는 목소리까지 더해지면서 문 총장의 어깨를 짓누르고 있다. 앞서 박상기 법무부 장관과 문 총장은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치면서 […]

파파야 파산보호 이어 패션큐 벌금, 실형 선고

파파야 파산보호 이어 패션큐 벌금, 실형 선고

LA지역 한인 의류업계가 또다른 악재에 놓였다. 지난달 의류 체인 파파야의 파산 보호 신청에 이어 최근 또다른 한인 유통 업체인 패션Q가 주정부로 부터 벌금과 실형을 선고 받았기 때문이다. 두 업체의 매장수를 더하면 200개에 육박한다.자연히 이들 유통업체의 위기는 한인 의류 도매업계에 악재로 작용 할 것이라는 것이 일반적인 시각이다. 하지만 불필요한 위기감 조성은 업계를 위축 시키기만 할수 있다는 […]

[트럼프, 차기 연준 의장 언급] 옐런 재신임 VS 개리 콘 지명

[트럼프, 차기 연준 의장 언급] 옐런 재신임 VS 개리 콘 지명

“옐런 고려중”재임 첫 거론콘도 ‘상위 후보’로 강한 신뢰올 연말까지는 결정 미룰 듯시장은 옐런 연임에 더 무게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차기 연방준비제도(Fedㆍ연준) 의장 후보로 내년 2월 임기가 종료되는 현 재닛 옐런 의장과 개리 콘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 두 사람을 거론했다. 그동안 개리 콘 위원장이 유력하다고 봤던 분위기가 트럼프 대통령 발언으로 옐런 재임 쪽에도 무게가 쏠리고 있다. ▶‘옐런 […]

佛 이어 英도 2040년부터 휘발유·경유차 판매 금지

佛 이어 英도 2040년부터 휘발유·경유차 판매 금지

-정부 “대기오염이 국민 건강 위협”[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프랑스에 이어 영국도 2040년부터 휘발유·경유 차량의 국내 신규 판매를 금지하기로 했다. 25일(현지시간) 가디언, 더 타임스 등 영국 언론에 따르면 영국 정부는 휘발유·경유 차량이 배출하는 질소산화물 증가에 따른 대기오염이 국민의 건강을 위협한다고 보고 이같은 내용의 정책안을 26일 발표한다. 이번 정책안에 따르면 전기 모터와 휘발유·경유 내연기관이 결합된 하이브리드 차량의 판매도 2040년부터 […]

“北, 미사일 도발 카운트다운” …‘대화의 밥’에 재뿌리나

“北, 미사일 도발 카운트다운” …‘대화의 밥’에 재뿌리나

北, 27일 휴전협정 체결일 맞아ICBM 시험발사 가능성 높아져추가 발사땐 남북냉각 불가피文정부 대북여론 악화 부담도북한이 6ㆍ25전쟁 휴전협정 체결일인 오는 27일을 기해 또다시 탄도미사일 도발에 나설 수 있다는 관측이 잇따르고 있다. 북한이 문재인 대통령이 군사분계선(DMZ)에서 일체의 적대행위를 중지하자며 시점으로 못박은 27일 탄도미사일 추가 시험발사를 감행한다면 남북관계는 물론 한반도정세가 또다시 시계제로 상태에 빠져들 수밖에 없다. 북한이 지난 4일 […]

檢, KAI 본사 다시 압수수색…“원가조작 증거확보 목적”

檢, KAI 본사 다시 압수수색…“원가조작 증거확보 목적”

-지난 14일 첫 압수수색 이어 12일 만-개발비 부풀려 부당이득 혐의 수사 집중[헤럴드경제=김현일 기자]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의 원가조작 의혹과 하성용 전 대표의 비자금 조성 의혹 등을 수사 중인 검찰이 KAI 본사와 서울사무소를 상대로 두 번째 압수수색에 나섰다. 서울중앙지검 방위사업수사부(부장 박찬호)는 26일 오전 “KAI 개발본부 외 5~6곳에 대해 추가 압수수색을 진행 중”이라며 “1차 압색 및 관련자 조사 결과 나타난 […]

대북 정책 첫 단추 잘못 뀄나…北 회담 무시, 도발 징후 ‘첩첩산중’

대북 정책 첫 단추 잘못 뀄나…北 회담 무시, 도발 징후 ‘첩첩산중’

-‘정전협정 계기 적대 행위 중단’ 사실상 불가능-오히려 27일 추가 도발 징후 다수 포착 [헤럴드경제=유은수 기자] 문재인 정부의 대북 정책 첫 단추라고 할 수 있는 남북 회담 제의 시한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지만 북한의 대응 여부조차 불투명하다. 정전협정 64주년(7월 27일)에 상호 적대 행위를 중단하자는 문재인 대통령의 구상이 사실상 불가능해졌다. 오히려 27일을 전후로 추가 도발 가능성이 잇따라 제기되고 […]

美 하원, 러·北·이란 제재안 통과…트럼프에 제동

美 하원, 러·北·이란 제재안 통과…트럼프에 제동

-러의 ‘美 대선 개입’ 사건 제재 포함-“트럼프 러 제재 완화, 의회 검토 거쳐야”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미국 하원이 러시아와 이란, 북한에 대한 제재법안을 일괄 통과시켰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러시아에 대한 제재를 마음대로 해제하지 못하도록 미 의회가 제동을 걸고 나섬에 따라 트럼프 대통령은 정치적 타격을 입게 됐다. 미 하원은 25일(현지시간) 본회의에서 러시아, 이란, 북한에 대한 각 […]

‘홍콩 땅에 왜 중국법?’ 廣~港 고속철에 본토법 적용 논란

‘홍콩 땅에 왜 중국법?’ 廣~港 고속철에 본토법 적용 논란

-공동지역에 중국 형법 적용…일국양제 침해 [헤럴드경제=김유진 기자] 내년 하반기 개통을 앞둔 ‘광저우-선전-홍콩’을 잇는 ‘광선강’(廣深港) 고속철을 둘러싸고 중국와 홍콩의 관할권 문제가 다시 불거지고 있다. 홍콩 정부가 중국에 홍콩 웨스트까우룽(西九龍) 역사 일부를 임대하고 관할권까지 넘겨주는 안을 25일 승인하면서 ‘일국양제(一國兩制ㆍ한 국가 두 체제)’ 원칙이 무너졌다는 비판이 나온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의 26일 보도에 따르면 홍콩 정부 정책결정기관인 행정회의는 중국이 고속철 종점인 […]

與는 증세확대 기류ㆍ 靑은 “기우”…정부ㆍ여당 최종 결론은?

與는 증세확대 기류ㆍ 靑은 “기우”…정부ㆍ여당 최종 결론은?

[헤럴드경제=김상수 기자]여당 내에서 증세 대상ㆍ폭을 확대하려는 주장이 불거지자 청와대가 재차 “서민ㆍ중견기업 증세는 없다”는 ‘증세 가이드라인’을 밝혔다. 여당은 이번 기회에 최대한 증세 공약을 실행하려는 의지가, 청와대는 증세 후폭풍을 감안하려는 신중함이 깔렸다. 결국, 관건은 정부ㆍ여당이 문재인 대통령의 증세 공약 내에 어느 수위까지 선택하는가에 달렸다. 전병헌 청와대 정무수석은 26일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 “(향후 증세 대상이 확대되리란 건)지나치게 […]

Page 1 of 1,498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