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산업


허공 터치하자 전면 유리창에 영화 재생

허공 터치하자 전면 유리창에 영화 재생

현대모비스, CES서 미래 신기술 대거 공개 ‘Focus on the Future’ 주제, 자율주행차 혁신 편의기술 공개 가상공간 터치, 기기 직접 조작 않고 손짓으로 인포테인먼트 작동 차량ㆍ보행자와 소통하는 커뮤니케이션 램프, 수소연료전지 활용방안도 제시 2019 CES에서 현대모비스가 선보이는 ‘가상공간 터치기술’과 ‘유리창 디스플레이’ 등 첨단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시연 모습. [현대모비스 제공]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현대모비스가 허공에 그린 운전자의 손짓을 인식하는 […]

넥쏘·코나EV ‘세계 10대 엔진’선정 영예

넥쏘·코나EV ‘세계 10대 엔진’선정 영예

자동차 엔진기술의 ‘오스카상’…수소·전기 친환경 파워트레인 동일브랜드 동시 선정은 처음 워즈오토 “넥쏘, 현재에 앉아서 미래를 볼수있는 타임머신 창조” 넥쏘 현대차의 친환경 파워트레인 2종이 동시에 ‘세계 10대 엔진’으로 선정됐다. 현대자동차는 13일(현지시간 기준) 미국의 자동차 전문 미디어 ‘워즈오토’가 선정하는 ‘2019 세계 10대 엔진’에 넥쏘의 수소전기 파워트레인과 코나 일렉트릭의 파워트레인이 동시에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워즈오토는 미국의 저명한 자동차 전문 미디어 […]

현대기아차 내년 전략 “미국 SUV· 중국 전략차종 늘린다”

현대기아차 내년 전략 “미국 SUV· 중국 전략차종 늘린다”

정의선, 해외법인장 회의 주재…”변화·혁신은 기본에서 시작”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가 내년을 ‘V자 회복’의 원년으로 삼기 위해 미국과 중국 등 주력 시장에서 경쟁력 회복에 집중하기로 했다. 현대·기아차는 14일 서울 양재동 본사에서 정의선 수석부회장 주재로 하반기 해외법인장 회의를 각각 열고 글로벌 판매 내실화를 위한 전략을 모색했다고 밝혔다.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해외법인장들은 이 회의에서 핵심시장 중심으로 판매와 수익성을 확대하기로 했다. 울산 […]

“현대차 넥쏘, 가장 안전한 SUV”

“현대차 넥쏘, 가장 안전한 SUV”

유럽 NCAP ‘2018 최우수차량’선정 지난 10월에도 ★★★★★ 받아 현대차 수소전기차 넥쏘가 유럽에서 가장 안전한 SUV로 인정받았다. 현대자동차는 올해 출시한 수소전기차 넥쏘가 유럽의 신차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인 유로 NCAP의 ‘대형 오프로드’ 부문에서 2018년 ‘최우수’ 차량에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유로 NCAP은 매년 ▷성인 탑승자 안전성 ▷어린이 탑승자 안전성 ▷안전 보조 시스템 ▷교통약자 안전성 등 네 가지 평가 […]

“중국 리스크 최소화”…SK 글로벌 경영 전략 ‘축의 이동’

“중국 리스크 최소화”…SK 글로벌 경영 전략 ‘축의 이동’

공식문건 ‘차이나 인사이더’ 폐기 ‘글로벌 파트너링’으로 완전이동 현지화보다 현지 기업과 협업 베트남 등 새시장 발굴 강화 SK그룹의 주요 글로벌 경영전략에서 ‘차이나 인사이더’는 폐기되고 ‘글로벌 파트너링’으로 완전히 이동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중 무역 갈등이 심각한 상황에서 중국 중심의 투자보다는 글로벌 사업 거점을 다양화하는데 힘을 쏟겠다는 전략이 담긴 것으로 풀이된다. 이에 따라 해외 사업 방식도 마찰이 생길 수 […]

정의선 수석부회장 중심 세대교체…현대차 ‘미래號’ 힘찬 시동

정의선 수석부회장 중심 세대교체…현대차 ‘미래號’ 힘찬 시동

정몽구 회장 보좌 핵심임원들 2선 용퇴 전문성·리더십 검증된 경영진 전진배치 수석부회장 취임 3개월만에 ‘속전속결’ R&D 총책임자에 외국인 임원 첫 임명 50대 젊은 사장단 대거 중용도 ‘눈길’ 현대차그룹이 12일 단행한 그룹 계열사 사장단 인사는 대대적인 ‘세대교체’와 함께 정의선 수석부회장 중심으로의 의사결정 체계 재편을 마무리한 것으로 평가된다. 정몽구 회장을 보좌해오던 그룹의 핵심 임원들이 2선으로 물러나고 정의선 수석부회장 […]

1조 조기투입…GTX-A 이르면 연내착공

1조 조기투입…GTX-A 이르면 연내착공

민간 운영보조비→건설비 전환 위험 분담형서 수익형 BTO로 신한컨소시엄 자금부담 줄지만 편수감소로 요금은 7.15% 인상 민투심위 최종심의후 20일 결정 정부가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A노선 착공을 서두르면서 혈세 1조원을 조기투입한다. 완공후 민간투자사의 운영과정에서 지급할 보조금을 건설과정에 앞당겨 주는 방식이다. 기본요금도 7.15% 인상됐다. 편수감소에 따른 조치라는 설명이다. 정부가 민간투자사에 지급하는 운영보조금을 없애는 것과 동시에 요금인상이 결정된 셈이다. 국토교통부와 금융권, 건설업계 […]

무역戰이어 브렉시트·노란조끼…유럽發 ‘악재’ 덮친 글로벌경제

무역戰이어 브렉시트·노란조끼…유럽發 ‘악재’ 덮친 글로벌경제

미국과 중국간 무역전쟁의 파고가 글로벌경제에 암운을 드리우고 있는 가운데, 영국, 프랑스 등 유럽발(發) 우려까지 더해졌다. 유럽 경제의 주축국들이 자국 내 정치ㆍ경제 불안으로 글로벌경제의 불확실성이 증가하고 있다. 영국에서는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합의안이 의회 문턱을 넘지 못하고 다시 ‘표류’하게 됐다. 프랑스에서는 정부의 경제개혁에 반대하는 시위대 ‘노란조끼’의 요구가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에 의해 전격 수용됐으나 정국 불안 우려는 완전히 […]

현대기아차, 미국 진출 33년 만에 ‘누적판매 2천만대’ 돌파

현대기아차, 미국 진출 33년 만에 ‘누적판매 2천만대’ 돌파

현대 1천222만대·기아 784만대…엘란트라 306만7천대로 1위 2011년 1천만대 달성 이후 7년 만에 2천만대 고지 넘어       현대기아차가 미국 시장에 첫발을 내디딘 지 33년 만에 누적판매 실적이 2천만대를 넘어섰다. 10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기아차(제네시스 포함)는 지난달 미국에서 10만2천600대를 판매하면서 현대차가 1985년 미국 시장에 진출한 이후 지금까지 판매한 자동차 대수를 2천6만9천50대로 늘렸다. 누적판매 대수는 현대차가 1천222만4천199대, 기아차가 […]

“최고 안전한 차·올해의 차” 현대차, 해외서 잇단 찬사

“최고 안전한 차·올해의 차” 현대차, 해외서 잇단 찬사

유로NCAP ‘싼타페 안전성’ 별다섯 i30N ‘아우토빌트 올해의 스포츠카’ 현대자동차가 유럽에서 잇딴 호평을 받고 있다. 현대차는 올해 출시한 신형 싼타페가 5일(현지시간) 유럽의 신차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인 유로NCAP(New Car Assessment Programme)에서 최고 등급인 별 다섯(★★★★★)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싼타페는 유로NCAP 테스트에서 ▷성인 탑승자 안전성 ▷어린이 탑승자 안전성 ▷안전 보조 시스템 ▷교통약자 안전성 등 네 가지 평가 부문의 […]

Page 1 of 9,432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