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야구


황재균, 메이저리그 20개 구단 앞에서 쇼케이스

황재균, 메이저리그 20개 구단 앞에서 쇼케이스

메이저리그 재도전에 나선 내야수 황재균(29)이 자신의 경쟁력을 증명하기 위해 메이저리그 구단 관계자들 앞에서 쇼케이스를 열었다. 황재균은 22일 미국 플로리다주 브래든턴에 있는 IMG아카데미에서 공개 훈련을 했다. 현지시간으로 오전 10시에 시작해 1시간 30분 동안 진행된 이날 공개 훈련에는 메이저리그 20개 구단이 참가했다고 IMG아카데미가 공식 트위터를 통해 전했다. 황재균은 ’60야드전력 질주’, ‘수비훈련’, ‘프리 배팅’ 등을 차례로 소화했고, 그의 […]

메이저리그 올해의 신인상 후보 발표…한국 선수 어디에?

메이저리그 올해의 신인상 후보 발표…한국 선수 어디에?

맹활약에도 불구하고 신인상 후보에 이름을 올리지 못한 세인트 루이스 카디널스의 구원투수 오승환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가 7일 2016시즌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올해의 신인·감독·사이영상 후보를 공개했다. 한인 팬들에게 가장 큰 관심을 모았던 신인상 후보는 내셔널 리그와 아메리칸 리그에서 각각 3명의 후보가 선정됐다. 내셔널리그에서는 LA다저스의 유격수 코리 시거와 선발투수 마에다 겐타, 크리고 워싱턴 내셔널스의 트레이 터너(워싱턴 내셔널스)가 선정됐고, 아메리칸리그는 클리브랜드 인디언스의 […]

두산에 컵스, 닛폰햄까지…한·미·일 모두 ‘곰’이 우승

두산에 컵스, 닛폰햄까지…한·미·일 모두 ‘곰’이 우승

시카고 컵스 두산베어스 니폰햄 파이터스 역대 처음으로 세계 3대 야구 리그인 한·미·일 동일 같은 마스코트(곰)이 우승을 차지해 화제다. 한국 두산 베어스가 최근 NC 다이노스를 상대로 4연승을 거두면서 2년 연속 한국시리즈 정상에 올랐다. 최초의 2년 연속 우승이자, 21년 만의 정규시즌·한국시리즈 통합 우승이다. 1982년 OB 베어스라는 이름으로 창단했던 두산은 첫해부터 곰을 구단 마스코트로 썼다.벌써 35년째 ‘베어스’의 이름을 […]

‘벼랑 끝’ 컵스, 클리블랜드 꺾고 희망 살려

‘벼랑 끝’ 컵스, 클리블랜드 꺾고 희망 살려

컵스, 월드시리즈 전적 2승 3패…11눨1일 6차전 시카고 컵스가 질긴 ‘염소의 저주’에 다시 무릎을 꿇을 위기에서 겨우 벗어났다.ㅏㄴ 컵스는 30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의 리글리 필드에서 계속된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2016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7전 4승제) 5차전에서 3-2로 승리했다. 컵스는 이날 경기 전까지 1승 3패의 벼랑 끝에 몰려 있었다. 이날 지면 1908년 이후 무려 108년 만의 챔피언 등극 꿈도 […]

거침없는 클리블랜드, 68년 만의 우승까지 1승 남았다

거침없는 클리블랜드, 68년 만의 우승까지 1승 남았다

시리즈 전적 3승 1패 우위…’염소의 저주’ 컵스, 벼랑에 몰려   킵니스의 쐐기 3점포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염소의 저주’(시카고 컵스)가 ‘와후 추장의 저주’(클리블랜드 인디언스)보다 더 질긴 걸까. 클리블랜드가 68년 묵은 ‘와후 추장의 저주’를 풀기까지 이제 마지막 한 단추만을 남겼다. 클리블랜드는 3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의 리글리 필드에서 계속된 2016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7전 4승제) 4차전에서 7-2로 […]

[WS]’71년을 기다렸다’ 컵스, 클리블랜드에 5-1 승리

[WS]’71년을 기다렸다’ 컵스, 클리블랜드에 5-1 승리

개인 통산 월드시리즈 첫 승을 거둔 컵스의 제이크 아리에타. [사진=AP 뉴시스]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정아름 기자] 시카고 컵스가 71년 만에 월드시리즈 승리를 신고했다. 컵스의 2차전 승리로 양 팀은 1승씩을 사이좋게 나눠가졌다. 컵스는 27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열린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2016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7전4선승제) 2차전에서 균형잡힌 투타를 앞세워 5-1로 승리를 거뒀다. 선발 제이크 아리에타는 5.2이닝 1실점으로 포스트시즌 […]

다저스 탈락 위기…6차전 등판 커쇼 “충분히 쉬었다”

다저스 탈락 위기…6차전 등판 커쇼 “충분히 쉬었다”

현역 최고 왼손 투수…포스트시즌 부진 징크스 깨고 올 PO 전천후 활약 NLCS 벼랑 끝 원정 6차전 선발등판…다저스 회생 견인할까 “리글리 필드 함성 대단하지만, 이미 경험해본 일” 클레이턴 커쇼(다저스)가  지난 20일  다저스타디움에서 캐치볼을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에이스 클레이턴 커쇼(28)에게 10월은 잔인한 계절이었다. 2008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이후 벌써 3번이나 사이영상을 받을 정도로 정규시즌에는 압도적인 […]

[MLB]클리블랜드, 19년 만에 WS 진출

[MLB]클리블랜드, 19년 만에 WS 진출

7⅔이닝 무실점 기록한 클리블랜드 좌완 불펜 밀러, ALCS MVP 컵스, 다저스에 10-2 승리…NLCS 2승 2패 균형 미국프로야구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선수들이 20일(한국시간) 캐나타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 5차전에서 승리해 월드시리즈 진출을 확정한 뒤 그라운드로 달려 나오고 있다.(토론토 AP=연합뉴스)    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68년 만에 월드시리즈 우승을 꿈꾼다. 클리블랜드는 19일 토론토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미프로야구 아메리칸리그 […]

[NLCS]다저스 안방서 컵스 완파…먼저 2승

[NLCS]다저스 안방서 컵스 완파…먼저 2승

LA다저스가 시카고 컵스를 꺾고 7전 4승제의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에서 2승(1패)을 거뒀다. 다저스는 18일(현지시간) 홈구장인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NLCS 3차전에서 선발 리치 힐의 무실점 역투와 야스마니 그랜달의 투런포등 10안타를 적절히 연결해 컵스에 6-0으로 완승했다. 다저스는 2승 1패로 앞서며 4,5차전까지 치르는 홈구장에서 내셔널리그 챔피언 타이틀을 결정짓겠다는 의지를 불태우게 됐다.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ALCS)에서는 벼랑 끝에 몰렸던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의 […]

[NLCS]커쇼-젠슨 ‘투톱’ 컵스 ‘꽁꽁’ 묶었다…다저스 1승1패

[NLCS]커쇼-젠슨 ‘투톱’ 컵스 ‘꽁꽁’ 묶었다…다저스 1승1패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유태원 기자] 역시 커쇼는 커쇼였다. 다저스가 컵스에 승리를 거두고 반격을 시작했다. LA다저스는 16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에 위치한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시카고컵스와의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7전4승제) 2차전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지난 13일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최종 5차전 9회말 마운드에 올라 7개의 공을 뿌렸던 커쇼는 이틀 휴식 후 선발로 나섰다. 충분치 않은 휴식이었지만 커쇼는 완벽에 가까운 투구를 보였다. […]

Page 1 of 4912345...10203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