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by category 골프


LPGA 시즌 첫 2승…바로 RYU

LPGA 시즌 첫 2승…바로 RYU

18언더파 우승, 작년 리디아 고 17언더 갈아치워…그린적중률 1위, 통산 5승 ‘전성시대’이제 시작유소연<사진>(27)에게 월마트NW아칸소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대회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롤렉스 세계랭킹 1위를 안겨다준 행운의 열쇠였다. 유소연 전성시대가 열린 것이다. 유소연은 25일 전날 2라운드에서만 역대 최저타인 10언더파를 친 데 이어, 26일 대회 종료후 합계 18언더파 대회 코스레코드까지 갈아치웠다. 이날 미국 아칸소주 로저스의 피나클컨트리클럽(파71ㆍ6386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 최종일 경기에서, […]

유소연, 여자골프 세계 1위 ‘우뚝’…한국인 세번째

유소연, 여자골프 세계 1위 ‘우뚝’…한국인 세번째

유소연이 25일 끝난 LPGA 월마트챔피언십에서 우승한 뒤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연합 월마트 챔피언십 우승으로 지난주 3위에서 1위로 도약 쭈타누깐, 2주 만에 2위…리디아 고, 3위도 불안 유소연(27)이 한국 선수로는 세 번째로 여자골프 세계 랭킹 1위에 올랐다. 유소연은 25일 미국 아칸소주 로저스의 피너클 컨트리클럽(파71·6천331야드)에서 끝난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월마트 NW 아칸소 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에서 우승, 지난주 […]

메이저 골프대회 사상 최초로 세계 1∼3위 모두 컷 탈락

메이저 골프대회 사상 최초로 세계 1∼3위 모두 컷 탈락

더스틴 존슨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제117회 US오픈 골프대회가 세계 골프 메이저 대회 역사를 새로 썼다. 남자골프 세계 랭킹이 도입된 1986년 이후 처음으로 세계 랭킹 1위부터 3위까지 선수들이 모조리 컷 탈락한 것이다. 17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에린에서 끝난 대회 이틀째 2라운드 결과 세계 1위 더스틴 존슨(미국)과 2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3위 제이슨 데이(호주)가 나란히 3라운드 […]

김시우, US오픈 2라운드 선두와 1타차 공동 8위

김시우, US오픈 2라운드 선두와 1타차 공동 8위

김시우(22)가 제117회 US오픈 골프대회(총상금 1천200만 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8위에 이름을 올리며 메이저 우승 가능성을 부풀렸다. 김시우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에린의 에린 힐스(파72·7천839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2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기록했다. 1, 2라운드 합계 5언더파 139타의 성적을 낸 김시우는 공동 8위로 대회 반환점을 돌았다. 마쓰야마 히데키(일본), 브랜트 스네데커(미국) 등이 김시우와 함께 […]

“거만한 日 콧대 꺾겠다…거울보며 피나는 스윙연습”

“거만한 日 콧대 꺾겠다…거울보며 피나는 스윙연습”

-한국오픈 7승의 전설 한장상 골퍼16세때 캐디 된후 골퍼 입문거울보며 피터 톰슨 스윙 연습1964년 한국인으로는 첫 우승요즘 후배 환경좋지만 노력 부족제 60회 코오롱한국오픈이 1일부터 충남 천안 우정힐스컨트리클럽에서 개막한 가운데, 한국오픈의 전설 한장상(80)은 골프 한일전 첫승의 추억을 회고했다. 우리의 안방을 찾은 뒤 일본 내셔널타이틀 정벌까지 성공한 얘기였다. 1964년 개최된 제7회 한국오픈부터 4연패하고, 2년 뒤에 다시 3연패 해 […]

디오픈 출전권 2장의 주인공 누구?…코오롱 한국오픈 개막

디오픈 출전권 2장의 주인공 누구?…코오롱 한국오픈 개막

한국을 대표하는 내셔널타이틀 코오롱 한국오픈이 올해로 60주년을 맞이했다. 1958년 시작해 한 해도 거르지 않고 59년의 세월을 달려온 이 대회는 세계 무대에서 활약하는 대표적인 한국 선수들을 꾸준히 배출했다. 충남 천안 우정힐스컨트리클럽(파71 7328야드)에서 1일부터 나흘간 열리는 60주년 대회는 어느 때보다 ‘한국 대표 선수 발굴’이라는 역사성에 어울리는 대회로 치러질 것으로 보인다. 오픈(Open) 경기는 말그대로 누구에게나 출전의 기회가 열려있어서 […]

상금 21억 받은 김시우, 비행기 일반석 이용 ‘겸손’

상금 21억 받은 김시우, 비행기 일반석 이용 ‘겸손’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김시우가 미국프로골프(PGA)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우승 상금 189만 달러(약 21억원)를 받고도 비행기 일반석을 이용해 화제다. 미국의 골프 전문매체 골프채널은 16일(한국시간)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이 끝난 뒤 조지아주 애틀랜타로 가는 비행기에서 김시우의 옆자리에 탄 여성 승객이 트위터에 올린 사진과 글을 소개했다. 이 여성은 김시우와 기념 촬영한 사진을 올린 뒤 “내 옆자리에 누가 앉았는지 아무도 상상할 수 없을 것”이란 […]

21세 김시우,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우승…“제5의 메이저”

21세 김시우,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우승…“제5의 메이저”

[헤럴드경제=이슈섹션]미국프로골프 PGA투어에서 활동하는 한국 골프의 희망 김시우가 통산 2승을 달성했다. 김시우는 14일(현지시간) 플로리다주 폰테 베드라비치의 소그래스 TPC 스타디움 코스(파72)에서 열린 PGA 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4라운드에서 보기없이 버디 3개를 쳐 3언더파 69타를 적어냈다. 최종합계 10언더파 278타를 친 김시우는 2위 이안 폴터(잉글랜드)와 루이 우스트히즌(남아공)을 3타 차로 제치고 우승컵을 들었다. 지난해 8월 윈덤 챔피언십 이후 PGA 투어 통산 […]

김세영 우승, 빨간바지 마법은 계속된다

김세영 우승, 빨간바지 마법은 계속된다

오초아매치플레이 주타누간꺾고 우승…일본선 김하늘, 한국선 김해림 우승 3개국서 ‘3金 미소’김세영<사진>이 아리야 주타누간의 막판 추격을 따돌리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로레나오초아 인비태셔널 대회(총상금 120만 달러) 64강 매치플레이에서 최정상에 우뚝 섰다. 허미정은 3위에 올랐다. 일본에서는 김하늘이 고국의 후배 고진영을 따돌리고 2주연속 우승을 차지했고, 한국투어에서는 ‘천사’ 김해림이 9년만의 첫우승 대회를 10년차에 2연패하며 동료 선수로부터 역대급 축하 물세례를 받았다. 김세영은 8일(한국시간) […]

가르시아, 메이저 도전 74修만에 웃다

가르시아, 메이저 도전 74修만에 웃다

리우金 저스틴 로스와 연장 혈투마스터스 우승… 22억원 돈방석3번 출전 안병훈 2언더파로 33위 스페인의 골프천재 세르히오 가르시아<사진>가 마스터스에서 잉글랜드의 저스틴 로즈를 연장전 끝에 누르고 74번째 도전한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했다. 18번 홀(파4 365야드)에서 역대 17번째로 열린 대회 연장전 끝에 로즈는 티샷을 오른쪽 나무 밑으로 보낸 반면, 가르시아는 두 번째 샷으로 그린에 잘 올린 뒤에 버디를 잡으면서 […]

Page 1 of 1512345...10...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