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한국전 후 손흥민 SNS 테러…“축구 정말 못해”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패배도 속쓰린데 이런 와중 이란 축구팬들이 우리 대표팀 손흥민에게 도넘은 조롱과 비난을 가하고 있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이 11일(한국시간)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아시아 A조 이란과의 경기에서 0-1로 패했다. 이런 가운데 직후 손흥민 선수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이란 축구 팬들이 아랍어, 영어로 작성된 악성 비방 댓글 수천 개가 올라왔다.

악성댓글의 주요 내용은 “감히 이란에게 덤비지 마라”, “축구 정말 못한다” 등 원색적인 비난과 조롱에 가까운 내용들이다.


이들은 앞서 한국 대표팀이 이란 테헤란으로 출국하기 직전, 공항에서 ‘파이팅’ 포즈를 취한 것을 놓고 ‘이란을 모욕했다’며 적대감을 드러냈다. 이란 팬들은 대표팀의 포즈가 욕설을 의미하는 ‘주먹감자’라고 오인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를 접한 한국 네티즌은 “여러모로 최악의 상대”, “이란 팬 인성 보소”, “악플 신경쓰지 말고 힘내세요 손흥민 선수” 등의 반응을 보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

이란, 한국전 후 손흥민 SNS 테러…“축구 정말 못해”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패배도 속쓰린데 이런 와중 이란 축구팬들이 우리 대표팀 손흥민에게 도넘은 조롱과 비난을 가하고 있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이 11일(한국시간)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아시아 A조 이란과의 경기에서 0-1로 패했다. 이런 가운데 직후 손흥민 선수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이란 축구 팬들이 아랍어, 영어로 작성된 악성 비방 댓글 수천 개가 올라왔다.

악성댓글의 주요 내용은 “감히 이란에게 덤비지 마라”, “축구 정말 못한다” 등 원색적인 비난과 조롱에 가까운 내용들이다.


이들은 앞서 한국 대표팀이 이란 테헤란으로 출국하기 직전, 공항에서 ‘파이팅’ 포즈를 취한 것을 놓고 ‘이란을 모욕했다’며 적대감을 드러냈다. 이란 팬들은 대표팀의 포즈가 욕설을 의미하는 ‘주먹감자’라고 오인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를 접한 한국 네티즌은 “여러모로 최악의 상대”, “이란 팬 인성 보소”, “악플 신경쓰지 말고 힘내세요 손흥민 선수” 등의 반응을 보였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