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필이면…수능일 아침 지하철 2호선 고장 ‘수험생들 불편’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2017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17일 오전 서울 지하철 2호선 전동차에 문제가 생겨 고사장으로 향하는 수험생이 발을 구르는 등 불편을 겪었다.

서울메트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55분께 사당 방면으로 운행하던 전동차가 봉천역을 지나면서 출력 부족 현상이 발생, 서울대입구역에서 승객 전원을 하차 시켰다. 승강장에 내린 승객들은 약 5분 후 들어온 다음 열차를 타고 목적지로 이동했다고 메트로는 설명했다.


서울메트로 관계자는 “전동차 출력 부족 현상이 나타나 정상 속도보다 느리게 운행하게 돼 점검을 위해 승객을 모두 내리게 한 뒤 유치선으로 이동했다”며 “ 사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